MLB 새 노사협약 제안에 선수노조 '시큰둥'…기싸움 팽팽

스포츠뉴스

MLB 새 노사협약 제안에 선수노조 '시큰둥'…기싸움 팽팽

링크탑 0 16 01.15 09:24
모자, 목, 등에 각각 새겨진 MLB 로고
모자, 목, 등에 각각 새겨진 MLB 로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새 노사협약 체결을 두고 30개 구단과 선수노조의 기 싸움이 팽팽한 가운데 선수노조가 구단 제안에 시큰둥한 반응을 보였다.

MLB 노사는 지난해 12월 2일 직장 폐쇄 후 42일 만인 14일, 협상을 재개했다가 1시간 만에 논의를 중단했다.

미국 언론이 15일 전한 내용을 보면, 구단을 대표하는 MLB 사무국은 전날 선수노조에 돈과 관련한 핵심 쟁점 중 3가지를 제안했다.

먼저 메이저리그 최저 연봉을 인상하고, 풀타임으로 3시즌을 치러야 얻는 연봉 조정 신청 자격을 완화해 풀타임 2∼3년 차 사이 선수들도 취득하도록 적용 대상을 확대했다.

또 연봉 조정 신청 자격과 자유계약선수(FA) 자격 취득 기한을 늦추고자 각 구단이 특급 유망주를 빅리그 로스터에 일부러 등록하지 않던 과거 사례에서 벗어나 특급 기대주의 빅리그 등록 일수를 '조작'하지 않는 구단에 신인 드래프트에서 추가 지명권을 주는 방안도 제시했다.

아울러 신인 지명 때 특급 유망주를 뽑으려고 일부러 팀 성적을 포기하는 '탱킹'을 막기 위해 신인 드래프트 지명 방식을 성적의 역순에서 추첨식으로 바꾸는 수정안도 전달했다.

그러나 선수노조는 이런 제안에 만족하지 않았다고 미국 언론은 평했다.

MLB 구단과 선수노조는 구단 경쟁균등세(부유세) 기준, FA 자격 취득 기준 완화, 포스트시즌 확대 등에서도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다음 협상이 언제 열릴지 알 수 없는 상황에서 선수노조가 어떤 역제안을 내놓을지 관심사로 떠올랐다.

노사협약 개정 불발로 직장폐쇄 상태인 MLB에선 현재 FA 계약, 트레이드 등 모든 행정 업무가 중단됐다. 구단과 선수노조가 새 노사협약에 서명해야 2월 중순 각 구단 스프링캠프 훈련과 4월 1일 정규리그 개막이 예정대로 진행된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9979 '코로나 타격' 베트남 女 대표팀 "14명 추가 합류…출전 불투명" 축구 17:16 4
9978 U-23 축구대표팀, 수원 삼성과 연습경기서 1-2 패 축구 17:07 1
9977 프로야구 삼성, 2월 3일 스프링캠프 시작…KIA·SSG 등과 평가전 야구 16:50 1
9976 '아시안컵 우승 도전' 벨 감독 "우리는 강한 팀…준비 마쳤다" 축구 16:39 1
9975 '은퇴 후에도 인기 확인' 유희관 "방송 3사에서 연락받았죠" 야구 16:43 1
9974 마운드와 작별한 유희관…"나는 행복한 야구 선수였다" 야구 16:10 1
9973 3쿼터까지 103-95였는데…4쿼터 시작에 106-93으로 바뀐 사연은 농구&배구 15:31 3
9972 경남FC 2022시즌 주장에 윌리안…구단 첫 '외국인 캡틴' 축구 14:55 3
9971 3년 만에 열리는 프로배구 올스타전, 1분 만에 예매 완료 농구&배구 14:50 3
9970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착한 골프장' 늘린다…세제 혜택 강화(종합) 골프 14:16 3
9969 프로야구 SSG, 3월 삼성·NC와 두 번씩 연습 경기 야구 14:21 3
9968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착한 골프장' 늘린다…세제 혜택 강화 골프 14:00 3
9967 PGA 노승열, 글로벌 골프용품 업체 스릭슨과 후원계약 골프 13:50 3
9966 K리그2 이랜드, 전북서 공격수 이성윤 임대 영입 축구 13:43 3
9965 원정팀 선수 휴식 공간 마련…잠실야구장은 변신 중 야구 13:27 4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