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실험장' 미국야구 독립리그, 마운드 거리 18.44m로 환원

스포츠뉴스

'MLB 실험장' 미국야구 독립리그, 마운드 거리 18.44m로 환원

링크탑 0 11 01.15 10:54
자동 볼 스트라이크 시스템을 실험 중인 애틀랜틱리그 경기
자동 볼 스트라이크 시스템을 실험 중인 애틀랜틱리그 경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의 실험 무대인 독립리그 애틀랜틱리그가 올해 투구판에서 홈에 이르는 투구 거리를 18.44m로 환원한다.

애틀랜틱리그는 14일(한국시간) 성명을 내고 올 시즌 마운드 거리를 야구 규칙대로 재조정하며 로봇 심판 대신 예전처럼 심판위원이 직접 스트라이크와 볼을 판정한다고 발표했다.

MLB 사무국은 메이저리그나 마이너리그에 당장 적용하기 어려운 제도를 독자 운영되는 애틀랜틱리그에서 적용하기로 2019년 제휴했다.

이에 따라 애틀랜틱리그는 지난해 하반기에 홈 플레이트에서 마운드까지 거리를 현행 60피트 6인치(18.44m)에서 61피트 6인치로 약 0.3m 연장하는 실험을 진행했다.

MLB 사무국은 빅리그 타자들의 삼진율이 크게 상승하자 이를 줄여보려는 취지에서 마운드 거리 연장을 고안했다.

그러나 AP 통신에 따르면, 애틀랜틱리그 선수나 코치들은 투구 거리가 0.3m 늘어난 게 큰 효과를 내진 않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애틀랜틱리그는 2019년 후반기부터 적용한 자동 볼 스트라이크 시스템(ABS)도 중단하고 기계 대신 사람이 스트라이크와 볼을 판정하는 방식으로 돌아간다.

ABS 시스템은 애틀랜틱리그를 거쳐 마이너리그 하위 싱글 A에서도 활용됐다.

다만, 애틀랜틱리그는 이번 시즌에도 MLB보다 큰 베이스를 사용하고, 수비 시프트를 금지하며 연장 10회 주자를 2루에 둔 뒤 승부치기를 벌이는 등 MLB의 다른 실험은 이어간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9979 '코로나 타격' 베트남 女 대표팀 "14명 추가 합류…출전 불투명" 축구 17:16 5
9978 U-23 축구대표팀, 수원 삼성과 연습경기서 1-2 패 축구 17:07 2
9977 프로야구 삼성, 2월 3일 스프링캠프 시작…KIA·SSG 등과 평가전 야구 16:50 2
9976 '아시안컵 우승 도전' 벨 감독 "우리는 강한 팀…준비 마쳤다" 축구 16:39 2
9975 '은퇴 후에도 인기 확인' 유희관 "방송 3사에서 연락받았죠" 야구 16:43 2
9974 마운드와 작별한 유희관…"나는 행복한 야구 선수였다" 야구 16:10 2
9973 3쿼터까지 103-95였는데…4쿼터 시작에 106-93으로 바뀐 사연은 농구&배구 15:31 3
9972 경남FC 2022시즌 주장에 윌리안…구단 첫 '외국인 캡틴' 축구 14:55 3
9971 3년 만에 열리는 프로배구 올스타전, 1분 만에 예매 완료 농구&배구 14:50 3
9970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착한 골프장' 늘린다…세제 혜택 강화(종합) 골프 14:16 3
9969 프로야구 SSG, 3월 삼성·NC와 두 번씩 연습 경기 야구 14:21 3
9968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착한 골프장' 늘린다…세제 혜택 강화 골프 14:00 3
9967 PGA 노승열, 글로벌 골프용품 업체 스릭슨과 후원계약 골프 13:50 3
9966 K리그2 이랜드, 전북서 공격수 이성윤 임대 영입 축구 13:43 3
9965 원정팀 선수 휴식 공간 마련…잠실야구장은 변신 중 야구 13:27 4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